클럽뉴스

타이거 컨트리클럽 손에서 손으로 따뜻한 희망 불씨 전달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 2014.12.29
첨부파일

파주 타이거 컨트리클럽 손에서 손으로 ‘따뜻한 희망 불씨’ 배달 홀몸노인 등

소외계층 10가구 연탄·쌀·라면 나눔 활동 펼쳐





“골프장-주민 상생 위해 노력”

;

저작권자 ⓒ 경기일보

;


;

파주시 법원읍 웅담리 타이거 컨트리클럽이 지역 내 소외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고자 ‘사랑의;나눔’;봉사활동을 펼쳐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었다.


타이거 컨트리클럽은 20여 년;동안;돌을 캐내던 채석장으로 사용하던 부지를;골프장으로;재활용해 전국적으로 이색 골프장으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. 타이거 컨트리클럽 박정희 회장과 임직원 등 50여 명은 지난 27일 법원읍;자연마을인 웅담리 지역 생활이 어려운 홀로 사는 노인과 소년·소녀 가장 10가구를 선정해 각각 연탄 500장, 쌀 2포대,;라면;3박스를 지원했다.

이날의 따뜻한 봉사활동에는;종합건설회사인 한동건설과 1군단소속 기무부대·25사단 기무부대 소속 장병도 함께해 의미를 더했다.

타이거 컨트리클럽은 이날 준비한 연탄 등 물품 등을 해당 주민의 집까지 일일이 전달하며 “희망을 잃지 마라”고 응원의 말을 빠트리지 않는 등 위로와 격려의;메시지도 함께;배달했다.

박정희 회장은 “타이거 컨트리클럽이 전국에서 명문;골프클럽;인정을 받으려면 웅담리 주민들의 도움과 협조가 절실하다”며 “개장에 앞서 그동안 물심양면으로 도와준 마을을 위해 감사함을 표하고자 물품을 전달했는데 앞으로도 더욱 골프장과 지역주민들이 상생하도록 노력하겠다”고 말했다.

이날 연탄 등 지원품을 받은 김모 할머니(76)는 “10여 년째 홀로 웅담리에 거주하고 있어 겨울나기가 무척 어려운데 타이거 컨트리클럽에서 보내온 연탄 등이 큰 힘이 됐다”며 고마워했다.

한편, 퍼블릭 19홀로 내년 2월 공식 개장을 위해 막바지;공사가 한창인 타이거 컨트리클럽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웅담리 주민뿐 아니라 주변 지역 어려운 가정에 희망의 불씨를 제공하고자 다양한 지원책을 펼 예정이다.

;

;

파주=김요섭기자

;

;

타이거컨트리클럽 | 대표이사 :윤주혁 | 경기도 파주시 법원읍 술이홀로1803 | 문의전화 031.958.8900 | 팩스 031.956.8040 | 사업자번호 209-81-55310 | 통신판매업 제2013-서울성북-00669호
copyright ⓒ 2013 Tiger Country Club All rights reserved